공유하기

커뮤니티

교육체험기

포스코플랜텍 공감캠프 7차수 ('19.5.30~5.31) 를 다녀와서

이영욱 (주)포스코플랜텍

조회수865

포스코플랜텍 공감캠프 7차수 교육생입니다.

몇일 지나지도 않았는데 5월을 마무리하는 '19.5.30~5.31,  1박 2일동안 함께한 동료들의 안부가 궁금해지네요.. 

물론 오늘도 8차수 교육을 진행하시느라 바쁘실 2분의 강사님(하관웅, 박순녀 강사님)들의 안부도 궁금하고요..ㅎㅎ


지금까지 여러 교육을 받아봤지만... 이번 교육은 더욱 기억에 남을 듯 합니다.

이렇게 몸으로 때우는 건 별로 없어 편하고.. 보고, 듣기만 하는 교육은 드물거든요...ㅎㅎ


하지만, 그것만으로도 많은 것을 느끼고 나 자신을 다시한번 돌아볼 수 있는 유익한 시간들었던 것 같습니다.


교육을 시작할때 쯤... 그때까지만 해도 '지금까지 교육하고 다를게 뭐 있겠냐...' 라는 생각으로 별다른 기대 없이 교육에

임했습니다. 1박 2일 동안 힐링하다 가면 된다는 생각이였죠..


제가 원래 교육을 하면 앞자리에 잘 앉지 않는데...ㅎㅎ

해피 메이커 박수를 시작으로... 교육이 진행되면 될수록 점점 빠져 들었고...  공감 드라마를 보면서

'야~ 사전에 우리회사에 대해 조사를 많이 하셨구나.... 어떻게 우리의 이런 모습을 알고 있지?' 라는 생각이 들면서

점점 더 공감하게 되고, 앞자리를 찾게 되는 내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동료들과 가슴을 맞대고 서로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을 마지막으로 어떻게 지나갔다 싶은 1박 2일의 교육이 마무리 됐고 정말 짧게 느껴졌습니다...  아마도 다른 교육생들도 그렇게 느끼지 않았을까요? 


이제 4개 차수밖에 남아 있지 않지만.. 보안을 위해 프로그램 얘기는 생략하는걸로 하고...ㅎ


남은 모든 분들도 아깝지 않은 1박 2일간의 교육이니 즐겁고 행복한 교육되시길 바랍니다.    



댓글등록
5

댓글 작성, 수정, 삭제 시 비밀번호가 필요합니다.

@

[필수]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전문보기

댓글 등록 서비스를 위해 아래와 같이 개인정보가 수집·이용됨을 알려드립니다. 서비스 제공을 위해서 반드시 필요한 정보이므로 개인정보 수집·이용에 동의하지 않으실 경우 서비스를 이용하실 수가 없습니다.
• 수집 및 이용 목적 : 댓글 등록 서비스 이용, 비방 및 욕설, 광고성 댓글의 차단을 위함
• 수집 항목 : 이름, 이메일, IP
• 정보 보유 및 이용기간 : 댓글을 삭제한 경우 수집된 해당 정보는 6개월 보관 후 파기합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

댓글 (5)
  • 하관웅

    와~~ 반갑습니다. 이영욱 유디님^^ 7차수에서 또 체험기를 남겨 주셔서 너무너무 좋습니다!!^^ 여느 차수보다 진지하게 교육 받으셨던 7차수라고 기억을 하는데, 처음 봤던 모습에서 시간이 갈수록 점점 밝아지고 환해지는 모습에 저희 강사들도 기뻤습니다. 늘 건강하시고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정수현

    안녕하세요~ 이영욱 유디님, 반갑습니다. 훈훈한 후기 감사합니다. 늘 건강히 행복하시고, 남은 교육생분들을 위해 보안 지켜주세요~^^

  • 김태은

    안녕하세요 이영욱 유디님! 이렇게 교육 후에도 저희를 잊지 않고 글을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행복하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김미정

    안녕하세요 함께하신 후 궁금해 안부도 남겨주시고 감사합니다. 함께한 동료분들도 모두 서로의 안부를 궁금해 하면서 지내지 않을까 싶네요. 그만큼 교육이 좋으셨다는 이야기 시겠지요. 오늘도 교육이 한참 진행중이네요. 얼마남지 않은 교육기간 동안 함께하는 강사님들은 최선을 다하고 있으니 차후 함께 하시는 모든 분들도 이영욱 유디님과 같은 느낌으로 가실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오늘도 행복 가득한날 되세요. 감사합니다 ^^

  • 박순녀

    이영욱 유디님! 이렇게 소식 전해주시니 너무나 반깁고 감사합니다. 오늘 8차 유디님들과 함께 공감캠프롤 하고 있는 중인데 올려주신 마음을 읽으며 부쩍 힘이 납니다. 이제 포스코플랜텍 유디님들과 함께 할 차수도 얼마 남지 않은 것 같아서 미리 아쉬워지네요. 언제나 멋진 일들만 가득하시기를 응원드리겠습니다.^^♡